784. 우리 교회의 존재 목적

이충만2020.11.12 12:09조회 수 2댓글 0

AA

784. 우리 교회의 존재 목적


우리 교회 존재 목적을 몇 가지로 표현할 수 있지만, 그 중에서 가장 선명하고도 가장 앞자리에 두어야 하는 것은

“영혼 구원하여 제자 삼는 일”입니다. 오래 전과는 달리 1년에 한 영혼 구원하는 일이 매우 어려운 때를 지나고

있습니다. 아무리 전도하기가 어렵다 해도 “영혼 구원하여 제자 삼는 일”은 피하거나 핑계할 수 없는 절대적인

교회의 존재 목적이고, 그리스도인의 존재 목적이기도 합니다.

 

한국어에 익숙한 사람들을 전도하는 일이 힘듭니다. 그래서 미국에서 낳거나 자라서 영어가 편리한 분들이 아무래도

적극적으로 나서야 할 때인 것 같습니다. 그러나 영어가 부족하더라도 기본적인 영어만 가능하다면 얼마든지 전도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주변에 아직도 예수님을 믿지 못하고 있는 분들을 알고 계시다면 포기하지 마시고 지속적으로

목장이나 가정에 초대하시는 노력을 하시기 바랍니다. COVID-19 때문에 예전 같이는 초대할 수 없으나 지혜를 발휘하면

방법은 많을 것입니다.

 

예수 이름을 모르는 난민 가정들이 우리 지역에 많이 살고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 교회는 그들을 전도 대상으로 삼고

있습니다. COVID-19상황 속에서도 지속적으로 예수 이름을 소개하는 일을 하고 있고, 다행히도 어린이 청소년들이

잘 호응해 줘서 복음을 전하는 교회의 사명을 지속적으로 잘하고 있습니다. 특별히 자원 봉사자들의 헌신과 중보기도

그리고 물질로 도와 주셔서 난민 가정 자녀들이 잘 자라고 있습니다. 모두 여러분의 덕분입니다.

 

이러한 사역 내용을 몇 목사님들과 간증 삼아 나누었더니 이 사역을 도와 주시겠다고 나서는 분들이 계십니다. 아직은

우리 힘으로 할 수 있어서 도움 받는 일을 잠시 미루고 있습니다. 그런데 인디애나 폴리스 은혜 한인 장로교회 (조은성 목사)에서

올해 크리스마스 선교의 일환으로 우리 교회에서 하는 난민 사역을 도와 주겠다는 연락이 왔습니다. 그래서 크리스마스

선물 세트를 만들어 달라고 요청을 한 상태입니다. 토요일 어린이 청소년 사역 담당자 분들이 좋은 아이디어를 내 주셔서

매우 값진 선물 세트를 아이들이 받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 선물 세트를 가지고 가정마다 방문도 하며 친밀한 관계를

쌓아보려고 합니다. 그런 다음에 주님께로 초청하는 순서를 가지려고 합니다.

 

이제 추수감사절, 성탄절, 연말연시가 계속 다가오고 있습니다. 각 목장에서도 목원들은 이러한 기회들을 잘 활용하여 복음을

전하는 접촉점으로 사용해 보시기를 권합니다. 카드 한 장, 혹은 작은 선물 꾸러미에 정성과 사랑을 담아서 전달하는 성도들이

되시길 바랍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에 위축되지 마시고 조심은 하되 담대하게 사시기를 바랍니다.

 

김상헌 목사

댓글 0